인터솔라 유럽: 좀 더 어때요?

2024-05-30 10:55 출처: Solar Promotion GmbH
뮌헨 & 포르츠하임, 독일--(뉴스와이어)--독일 정부의 목표는 동등한 비율의 대규모 발전소와 지붕 설치 시스템을 보유하는 것이다. 2023년에는 대규모 지상 장착 부문이 45% 증가할 수 있었다. 솔라 패키지 I(Solar Package I)의 채택으로 이 부문은 계속 성장할 것이다.

이 패키지는 2026년부터 연간 22기가와트 피크의 성장을 달성하기 위해 태양광(PV) 배치와 관련된 관료주의를 줄이는 것을 목표로 한다. 대규모 PV 발전소를 위한 최신 응용 프로그램, 제품 및 비즈니스 모델은 세계 최고의 태양광 산업 전시회인 ‘인터솔라 유럽(Intersolar Europe)’에서 전시될 예정이다. 이 전시회는 유럽 최대의 에너지 산업 전시회 연합인 더 스마터 E 유럽(The smarter E Europe)의 일환으로 6월 19일부터 21일까지 뮌헨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전 세계 모든 지역에서 약 3000곳의 전시업체와 11만5000명 이상의 방문객이 참석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 행사는 19개의 전시실과 야외 공간에서 진행될 것이다.

태양광과 풍력, 저장 또는 둘 다로 구성된 하이브리드 발전소는 태양광과 풍력이 서로의 발전 프로파일을 보완하고 시스템에 결합할 수 있어 상호 연결 지점과 같은 에너지 인프라 및 시스템 구현에 필요한 공간을 최적으로 이용할 수 있게 하는 다양한 이점을 제공한다. 에너지 저장과의 결합은 에너지 저장은 재생 에너지의 변동성을 제거하고 필요할 때 저장된 에너지를 그리드에 공급하거나 이익을 위해 거래할 수 있다는 추가적인 이점이 있다. 에너지 차익 거래는 에너지 거래소에서 태양 에너지와 풍력 에너지의 표적화된 제공 및 마케팅을 가능하게 한다. 전기는 가격이 낮거나 재생 가능한 전기가 많이 생산될 때 저장된다. 저장된 전기를 판매하는 것이 수익성이 있을 때 그리드에 공급된다.

운영 및 유지 보수의 최신 기술

인공지능(AI)은 현재 대세이다. AI는 또한 태양광 산업, 특별히 운영 및 유지 관리(O&M)에서 점점 더 많이 사용되고 있다. 운영에서 AI 주도의 사건 및 편차 탐지와 분석, 티켓의 표준화된 생성 및 선택은 AI를 사용하여 대량의 데이터를 신속하게 처리할 수 있는 과정이다. O&M에서 AI는 인적 자원을 더 복잡한 작업을 위해 투입하고 운영을 표준화하는 데 도움이 된다. 더욱이 AI 지원 소프트웨어 솔루션은 날씨 데이터를 처리하고 발전 예측을 생성할 수 있다.

특수 태양광 시스템: 주차장 PV, 농업용 PV 및 부유식 PV

솔라 패키지 I(Solar Package I)을 통해 독일재생에너지원법 EEG(German Renewable Energy Sources Act EEG)에 정의된 ‘특수 태양광 시스템’은 이제 자체 입찰 부문을 갖게 되었다. 이러한 응용 분야는 점점 더 보편화되고 있으며 이중 토지 사용 개념이 태양열 배치 계획의 최전선에 서고 있다. 입찰의 최대 가치는 9.5센트/kWh로 인상되었다. 이 부문의 제품들, 즉 간이 차고 하부 구조, 농업용 PV용 트래커가 있거나 없는 고가 수직 및 수평 태양광 기술, 부유식 PV용 장착 솔루션 등은 빠르게 진화하고 있다.

인터솔라 유럽

태양광 산업을 위한 세계 최고의 전시회인 ‘인터솔라 유럽(Intersolar Europe)’은 태양광 시장의 엄청난 활력을 보여준다. 30년 이상 동안 이 전시회는 ‘태양광 사업 연결하기(Connecting Solar Business)’라는 모토 아래 최신 트렌드, 개발 및 비즈니스 모델에 중점을 두고 주요 업체에 네트워킹 기회를 제공해오고 있다. 인터솔라 유럽은 2024년 6월 19일부터 21일까지 메세 뮌헨에서 더 스마트한 E 유럽의 일환으로 개최된다.

자세한 내용은 www.verisilicon.com 을 방문하면 된다.

사진/멀티미디어 자료: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54020130/en

이 보도자료는 해당 기업에서 원하는 언어로 작성한 원문을 한국어로 번역한 것이다. 그러므로 번역문의 정확한 사실 확인을 위해서는 원문 대조 절차를 거쳐야 한다. 처음 작성된 원문만이 공식적인 효력을 갖는 발표로 인정되며 모든 법적 책임은 원문에 한해 유효하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