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대 반려동물 최고위, 실습용 동물모형 수의대에 기부

2019-08-29 15:37 출처: 건국대학교

건국대학교 반려동물산업 최고위과정 1기 동문들이 실습용 동물모형 기부식을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8월 29일 -- 건국대학교 반려동물산업 최고위과정 1기 동문들이 실험실습으로 발생하는 동물희생을 줄이고 실습교육의 선진화를 위해 7000만원 상당의 의료용 동물 마네킹(실습용 동물 모형)과 발전기금 3000만원 등 총 1억원을 건국대 수의과대학에 기부했다.

29일 교내 수의학관 207호에서 열린 기부식에는 반려동물산업 최고위과정 김호승 대표와 송주연 동문, 최고위과정 1~2기 35명 등 최고위과정 동문 및 건국대 문흥안 대외부총장, 류영수 수의과대학장, 박승용 대외협력처장, 윤헌영 동물병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감사패 전달과 함께 실험용 동물 더미 시연과 강의 등이 이어졌다.

이번에 기부한 모형은 △표피·진피·피하 등 실제와 매우 유사하게 만든 피부 모형 △실제와 유사한 후두 구조형태의 두상 모형 △개의 호흡음과 심장음을 청진할 수 있는 모형 △심폐소생술 등 응급 처치 실습이 가능한 모형 △고양이의 정상적인 흉강 및 복강의 해부구조를 확인할 수 있는 모형 △1m 크기의 근육층 및 내부 장기들이 실제와 유사하게 구현되어 있는 모형 등 동물복지 향상이라는 사회적 트렌드를 반영한 양질의 실습이 가능한 제품 7종이다.

김호승 대표는 “실습용 동물모형은 실험 및 실습의 정교화로 동물의 고통을 줄이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며 “국내 수의과대학 최초로 도입하는 만큼 건국대 수의과대학이 동물 실험실습 교육 발전을 선도하는 기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문흥안 대외부총장은 “우리나라 반려동물산업 트렌드를 이끄는 건국대 반려동물산업 최고위 과정 동문들께서 뜻깊은 기부를 해 주셔서 감사하다”며 “이번 의료용 마네킹을 통해 선진적인 교육을 실시하고 건국대 실습교육의 표준을 고급화 해나 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